Instructor[강사]


Whitton Frank[윗튼 프랭크]

6살에 발레를 시작으로 지금까지 블루스, 린디, 발보아 그리고 재즈와 아이리쉬 소셜 댄스 ,라틴댄스등 다양한 장르의 춤을 섭렵해왔으며 2008년부터 본격적으로 블루스를 가르치기 시작했습니다. 여러 국제적인 블루스 댄스 이벤트에서 입상하였으며 블루스 샤우트, 스노우 바운드 블루스, 로즈시티 블루스, 블루스 베이비 블루스, 그리고 드래그더 블루스와 마일 하이 블루스등 여럿 블루스 행사에서 메인 강사로 참여하고 있습니다. 지금은 배우로도 왕성히 활동하고 있는 윗트니의 멋진 블루스, 곧 한국에서 만나봐요.

Whitton first started dancing at the age of 6 when she was enrolled in a ballet class. As the years progressed so did her love of dance. She has studied, Blues, Lindy, Balboa, Charleston Ballet, Jazz, Irish social dance, Scottish Highland, Latin, social ballroom, and historical dances from the medieval to the vicorian era. She began teaching blues in 2008. Since then she has competed and won blues dance titles around the globe and continues to compete to this day. She has been invited to teach at events all over the world including recently BluesShout, Snowbound Blues, Rose City Blues, Blues Baby Blues. Drag the Blues and Mile High Blues.


Ruth Evelyn[루쓰 에플린]

루스는 대략 25년전부터 춤을 배우기 시작하였으며 다양한 스타일의 춤들을 함께 섭렵 하였으며, 미국, 캐나다, 유럽 및 아시아에서 15년 이상 강습을 하였습니다.
루스는 강습생들의 레벨에 맞게 유쾌하게 강습을 리드하며 춤에 대한 많은 지식과 테크닉을 겸비한 댄서이자 강사이다.
Ruth skipped into her first dance class more than 25 years ago, and has since been dancing as many styles as she can get her feet on. Ruth’s 15+ years as a dance instructor have taken her on teaching adventures across the US, Canada, Europe and Southeast Asia. She has continually developed both her teaching and her dancing skills. Ruth is known for her ability to craft explanations that fit students’ learning styles. She brings a vibrant mixture of deep technical knowledge, passion for movement, and silly fun that students can’t help but connect with.

Mike Grosser[마이크 그로서]
마이크 크로서는 현재 블루스 댄스 커뮤니티에서 가장 알려진 댄서중 한명입니다. 마이크는 현재 탑 레벨 강사이자, 댄서, 안무가, 공연자 및 멘토 역활을 한다. 마이크는 다양한 블루스 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하며 비사이드를 처음 제안하고 안무가이기도 하다. 마이크는 강습생들에게 필요한 부분을 잘 인지하며 다양한 경험을 통해 지식을 전달한다.

Mike Grosser is one of the most recognized names in the Blues dance community. Mike is a top level instructor, dancer, choreographer, performer, and mentor. He has not only won respected blues competitions but also thrown down hard in unofficial late night dance-offs. Mike is a founding member and choreographer of the B Sides, which is the first and currently only ongoing professional blues performance group. Students across continents rave about Mike’s insights, personality, and breadth and depth of knowledge.
As an instructor, Mike strives to put himself in his students’ shoes so that he can relate material as intuitively and thoroughly as possible. He loves seeing students’ eyes light up when they understand a concept or feel a movement work naturally in their body for the first time.


Shawn Hershey [숀 허쉬]

숀 허쉬는 트레디셔널 블루스 부터 린디합 그리고 탱고까지 다양한 춤으로 부터 영향을 받았습니다. 춤의 테크닉도 테크닉이지만 음악이 표현하는 다양한 뮤지컬리티와 재미를 추구하고 있습니다. 그는 몇해동안 다양한 블루스 이벤트 대회에서 입상을 하거나, 우승을 해왔습니다. 예를 들면 엔터더 블루스, 마일하이 블루스, 에메랄드 시티 블루스, 팁 쓰릴 그리고 블루스 샤우트까지 여러 행사의 대회에서 두각을 나타내었고 그 결과 2005년 부터 미국과 유럽에서 워크샵을 통해 블루스를 가르치기 시작 하였고 현재 블루스 샤웃트에서 메인 강사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Shawn’s style is a blend of traditional blues, lindy hop, and tango. He strives for technical perfection, but values musicality and fun above all else! Shawn has won or placed in dozens of blues competitions throughout the years, most notably Enter the Blues, Mile High Blues, Emerald City Blues, Cheap Thrills, and BluesSHOUT! He started teaching blues in 2005, and has since traveled and taught at workshops and events around the US and Europe, including Blues Muse, Austin Blues Party, Down Home Blues, the Fusion Exchange, and BluesSHOUT! Shawn teaches nationally and internationally with Amanda Gruhl, Julie Brown, and Natalya Alissa. He has also taught with Mike Legett, Heidi Fite, Joy Arico, and Kathy Warwick.

 


Julie Brown [쥴리 브라운]

줄리는 블루스만의 표현을 잘하기로 알려져 있는 댄서이자 강사 입니다. 다양한 연기와 솔로 댄스 백그라운드, 그리고 무엇보다 지속적으로 배우고 발전하는 댄서로써, 그녀는 블루스 댄스씬에서 최고의 솔로 블루스 댄서, 안무가로 알려져 있으며 팔로어로써 표현할 수 있는 표현의 끝판왕이라고 인정받고 있습니다. 여러 내셔널 & 인터내셔널 블루스 댄스 이벤트에서 수상 하였으며,  블루스샤웃트2018 올스타 2등, 블루스뮤즈 2017 팔로어 초청부분 1등을 수상한 경력이 있습니다.

Julie’s expressive dancing and dynamic connection are known throughout the blues dancing world. With a background in theatre and solo dance, and an undying desire for continued learning, she is best known for her solo movement, choreography, aesthetics, and killer follower expression.
A hard-working competitor,  Julie has won or placed in many national competitions, including bluesSHOUT! 2018 All Star Strictly (2nd place), Blues Muse 2017 Follower Invitational(1st), North Star Blues 2017 Invitational Cuttin'(1st), bluesSHOUT! 2017 All Star Jack & Jill(1st)
As a teacher,  Julie is clear, thoughtful, and earnest. From advanced Struttin’ variations to beginner-friendly intros to lead-follow dynamics, Julie carefully crafts her classes and tailors her material to fit the crowd at hand. Julie has taught blues dancing in San Francisco, Seoul, Austin, Boston, London, Chicago, Zurich, and many places in between. She also teaches regularly in her home-base of Boston.


Dawa Jung[러블리]

러블리는 2010년부터 블루스 댄스를 추기 시작했으며 다수의 미국방문으로 블루스 댄스와 문화에 대한 경험그리고 영감을 꾸준히 받아왔습니다. 2012년부터 본격적으로 리얼과 함께 더 블루스에서 블루스 댄스 강습을 시작하였스며, 2013년 Bluesweet에선 아시아에서 처음으로 전설적인 블루스 강사들(데이먼, 덱스터, 하이디)과 어깨를 나란히 하며 메인 강사로써 워크샵을 진행하였습니다. 최근에는 BluesShout2014 대회중 Open Strictly 에서는 파이널리스트를, Jack & Jill 부분에서 3rd placed를 차지하였으며 아시아권인 대만, 홍콩, 일본에서 정기적으로 블루스 댄스 워크샵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이어서 Blues Muse2016에서 한국인 최초로 Jill 컴피티션에 초대 받았으며, BluesShout2017에서는 Open Strictly 부문에서 우승, 챔피언으로써 새롭게 아시아에 All star댄서로 합류하게 되었고 Open Jack and Jill에서도 3rd placed의 쾌거를 이뤘습니다.

Dawa has been dancing blues since 2010 in Korea. She started to teach blues with Youndon since 2012 and attended blues events in U.S. to explore and get more inspiration. At Bluesweet 2013, she was the instructor with the world best instructors Damon stone, Heide Fite, and Dexter Santos. She is not only teaching blues but organizing blues dance events with Youngdon. She loves to travel and spread blues dance and its culture in Asia too. She has also competed at several Blues dance events in the States  and got placed at Bluesshout 2014 and Blues Muse 2015.  Recently she has invited as a Jill competitor at Blues Muse 2016. Also, She took 1st placed in Open Strictly and took 3rd placed in Open Jack and Jill at Blues Shout 2017. 


Youngdon Kwon[리얼]

리얼은 2008년부터 블루스 댄스를 가르쳐 왔으며 지금은 2010년부터 그 역사가 시작된 Bluesweet에 이어 아시아 최고의 블루스 댄스 이벤트인 Korea Blues Camp의 오거나이져로 활발히 활동 하고 있습니다. 2005년부터 린디하퍼로 활동하다 2007년 어학연수로 갔었던 미국에서 블루스를 처음 접하게 되면서 블루스의 음악, 춤 그리고 그 문화에 매료되어 어학연수 대신에 블루스 연수를 하게 되었고. 2007~2008년도에 미국에서 열렸던 모든 블루스 댄스 행사에 참여하면서 본격적으로 블루스 댄서의 길로 접어들게 되었습니다. 그후 지금까지도 매년 2~3회에 블루스의 본 고장인 미국에 방문해 최신 트랜드를 따라감은 물론 미국의 전설적인 블루스 댄서들 그리고 인터네셔널급 강사들과 활발한 유대관계를 유지하고 있습니다. 최근(2014년)에는 미국 다수의 블루스 행사 대회에서 파이널리스트에, 미국 최고의 블루스 행사인 BluesShout2014 대회중 Open Jack&Jill 부분에서 한국인 최초로 블루스 댄스 챔피언(올스타)이 되었으며 아시아권인 대만, 홍콩, 일본에서 정기적으로 블루스 댄스 워크샵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최근엔 BluesShout 2017에서 져지로써도 활동하였습니다. 

Youngdon has been teaching blues since 2008. He is also known as the organizer of Bluesweet(The first blues workshop in Asia which was started from 2010) & Korea Blues Camp(The biggest blues dance event in Asia). He started his dancing life with lindyhop background in 2005. But when he first experienced blues dancing in U.S.(2007), he immediately fell in love with the blues music, dance and its culture. He visits U.S. every year to get inspiration and work hard to spread Blues dance in Asia. He was a finalist of many blues events in U.S. and got First Placed in Open Jack and Jill 2014 at BluesShout. Also, invited as a judge(prelims and level test) for BluesShout 2017.